버스44 무슨 영화? 세월호 관련 꼭 봐야할 이유는? 버스44 동영상 HD 풀버전 보기! 본문

컬처

버스44 무슨 영화? 세월호 관련 꼭 봐야할 이유는? 버스44 동영상 HD 풀버전 보기!

크로스로드 2014.05.11 10:13


최근 SNS와 유튜브 등에 우후죽순처럼 필수 관람으로 번지고 있는 단편 영화 ‘버스44’가 큰 화제입니다.

‘버스44’는 11분 분량의 단편 영화로, 2001년 제 58회 베니스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비롯해 다수의 영화제에서 상을 수상하며 감독 데이얀엉을 단숨에 국제적 스타감독의 반열에 올린 작품으로 실화를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중국 한적한 교외지역의 예쁘게 생긴 여성 버스 운전사와 승객이 겪은 사건을 담은 작품으로, 여성 버스운전사가 강도에게 윤간을 당하고 자신을 도와준 남자 승객한명 만을 강제로 내리게 한 후 나머지 승객을 태운 채 절벽으로 추락합니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버스 44 무슨 내용이길래 이렇게 화제?

 

버스 44의 내용은 단순합니다. 한적한 시골길에 버스 한 대가 달리고, 한 남자가 손을 들자 여성 운전사가 차를 세워 남자 승객을 태웁니다.

 

버스는 다시 달리고 잠시 후 어디가 탈이 나서 아파 보이는 남자 두 명의 위급 환자가 길에 있어서 두 남자를 태우게 됩니다. 

 

하지만 남자 두 명은 강도로 돌변해 승객들을 위협하고 돈을 갈취한 후, 강도들은 내리면서 여자 운전사를 길가 풀섶으로 끌고 가 성폭행을 하게 됩니다.

 

버스 안의 승객들이 모두 외면하는 가운데 유일하게 아까 탔던 남자만이 강도들의 악행을 제지하려 듭니다. 그러나 무력이 센 강도들에게 일반인 남자 한 명은 역부족이고 그는 강도의 주먹에 얻어맞고 휘두른 칼에 상처까지 입은 채 쓰러집니다. 그리고 이후의 내용은 위에 썼던 것과 같습니다.

 

 


 

2001년 제58회 베니스영화제 심사위원대상을 비롯해 국제영화제에서 많은 상을 받았던 11분짜리 중국 단편영화 버스 44는 이런 질문을 던집니다.

 

여자가 성폭행당하는 것을 그냥 보고만 있었던 승객들이 과연 죄인일까? 설령 죄인이더라도 그들을 단죄할 법이 없지 않은가?

 

짧은 단편 영화는 세월호 참사로 국민들의 죄스러운 심정을 자극하며 SNS에서 "우리 모두가 그 버스 안의 가만히 있었던 승객들에 다름 아니냐?"는 질문을 던지며 급속도로 퍼지고 있습니다. 아래 관련 영상 및 이미지 모았습니다.

 

버스44 영화 풀버전 보기

 


 

 

 

 

 



 

 

 

 

 

 

 

 

 

 

 

 



 

 

 

 

 

 

Comments 0
댓글쓰기 폼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21,671,265
Today
57
Yesterday
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