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한공 후진논란 조현아 부사장 사과문에 네티즌 더 빡쳤다! 대한항공 사과문 아닌 변명문 도저히 용납되지 않는 이유? 본문

핫 이슈

대한한공 후진논란 조현아 부사장 사과문에 네티즌 더 빡쳤다! 대한항공 사과문 아닌 변명문 도저히 용납되지 않는 이유?

크로스로드 2014.12.09 10:08

네티즌들이 단단히 뿔이 났습니다. 대한항공 조현아 부사장이 기내서비스 미흡 등을 이유로 항공기를 후진시킨 뒤 승무원을 내리게 한 사실이 큰 파문을 일으키자 내 놓은 사과문이 언론과 네티즌을 무식덩어리로 몰아가는 듯한 뉘앙스에 변명 일색이기 때문입니다.

 

2014년 12월 8일 대한항공 오너가의 맏딸 조현아 부사장이 뉴욕발 인천행 대한항공 비행기에서 기내서비스 미흡 및 매뉴얼 숙지 여부에 대한 서비스 총괄 차원에서 비행기를 후진시켜 사무장을 내리게 한 사건에 대해 대한항공은 공식 비공식 사과문을 내놓았습니다. 조목 조목 반박해드리겠습니다.

 

대한항공 후진논란 공식 비공식 사과문 공개

 

 

대한항공 후진논란 조현아 부사장 월권에, 대한항공 관계자 정당한 조치 발언

 

조현아 부사장의 대한항공 후진논란 파문이 발생하자 최초 대한항공은 오너가의 맏딸이자 그룹 최종 책임자가 연관되었다는 것을 고려, 발언을 자제한 채 공식 입장보다는 일부 개요에 대한 구두 설명을 내며 사태 추이를 지켜보았습니다.

 

당시 대한항공 회사 관계자들의 발언을 정리하면, 조현아 부사장이 기장을 뒤로 하고 항공기를 후진시킨 월권행위를 저질렀다는 상황에 대해, 기내에서 승무원에 대한 지휘, 감독은 기장의 역할이 맞지만, 조현아 부사장이 일부 승무원에 문제가 있다고 보고 기장과 협의해서 내린 조치이며, 조현아 부사장은 기내식과 객실, 기내 판매 등 서비스를 총괄하고 있어 승무원 서비스는 그의 업무 영역이기 때문에 정당한 행동이었다는 발언을 했습니다.

 

대한항공 관계자 조현아 부사장 행동은 업무 영역에서의 적합한 조치

 

대한항공 관계자들의 발언을 곧이 곧대로 들을 사람이 도대체 몇이나 될까요? 설령 서비스 매뉴얼에 문제가 있었고 대한항공 임원인 조현아 부사장이 기내 서비스와 안전에 대한 지휘, 감독의 의무가 있다고 하더라도, 이미 움직이기 시작한 비행기를 되돌려 해당 사무장을 비행기에서 내리게 할 권리까지 있는 것일까요?

 

자사 부사장이자 그룹 오너의 맏딸이 노발대발하며 상세 매뉴얼을 대보라며 1등석 안에서 추궁하는데, 태블릿에 담긴 매뉴얼을 찾기 위해 비밀번호를 몰라 허둥대는 모습이 과연 비행기에 남겨둬서는 안 될 위험인물로 분류 비행기에서 내리게 할 정도로 위급한 상황이었을까요?

 

사무장이 매뉴얼을 바로 찾아내지 못한 모습은 그 정도 부담 100배 상황에 처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드러낼 수 있는 보통의 모습, 그냥 프로페셔널하지 못 한 모습에 불과했을 뿐입니다. 그런 사무장을 마치 비행기에 남겨둬서는 안 될 전염성 환자나 위험한 부류라도 되는양 즉각적으로 비행기에서 내리게 한 지시는 설령 기장과 합의를 거쳤다고 해도 월권이며 슈퍼 갑질이 명백합니다.

 

매뉴얼을 숙지못한 사무장이 비행기에서

강제하기 당할 정도로 위험인물인가요?

 

 

대한항공 관계자, 비행기는 후진 못한다 황당 변명 무엇?

 

또한 해당 대한항공 관계자는 언론지상과 네티즌들 사이에서 타이틀처럼  '비행기 후진'설을 정면 반박하기도 했는데,  대한항공은 "비행기는 후진하지 못한다며, 비행기가 자력으로 이동하다 돌아오던 ‘램프리턴’이 아니라, 항공기를 밀어주는 ‘토잉카’에 의해 몇 미터 이동하다 다시 토잉카에 의해 탑승구로 되돌려진 것"이라는 궁색한 가르침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맞습니다. 비행기는 후진을 하지 못한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 말 역시 진짜 작정하고 파고 들어가자면 후진이 가능한 비행기도 있다고 합니다. 다만 비용과 효율성 측면에서 후진보다는 그냥 돌아가는 램프 리턴이 효과적이기 때문에 후진을 하지 않을 뿐이라고 합니다.

 

아울러 당시 뉴욕 JFK 공항에서 대한항공 비행기가 자력으로 이동하다 돌아오는 램프 리턴이 아니라 토잉카에 끌려 몇 미터 이동하다 다시 탑승구로 되돌려진 것이 사실이라고 하더라도, 꼭 그렇게 문제의 본질을 왜곡하며 물타기하는 발언으로, 비행기는 후진을 못하는데 '대한항공 후진논란'이라고 떠들어댄다며 무식하다는 뉘앙스로 네티즌들의 심기를 긁어댈 필요는 없었다고 봅니다. 

 

토잉카에 의해 견인중인 대한항공 항공기

 

 

대한항공 조현아 부사장 땅콩 회항 공식 사과문 발표, 그러나 사과문 아닌 변명문

 

그 와중에 사태 추이를 지켜보던 대한항공에서 드디어 2014년 12월 8일 오후 공식 사과문을 발표하게 됩니다.  조현아 부사장이 승무원의 서비스를 문제 삼아 비행기를 회항(回航)시키고, 해당 승무원 사무장을 비행기에서 내리게 한 조치를 취한 것에 대한 대한항공의 공식적인 입장이었습니다.

 

그러나 공식 사과문 역시 초기 대한항공 관계자 발언만큼이나 자기 변명 위주에, 조현아 부사장에 대한 옹호 일색이어서 슈퍼갑질 논란에 단단히 화가 난 네티즌들에게 기름을 끼얹는 꼴이 되고 말았습니다. 일단 아래 사과문 전문부터 읽어보세요!

 

1. 승객분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사과 드립니다.


▲ 비상 상황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항공기가 다시 제자리로 돌아와 승무원을 하기시킨 점은 지나친 행동이었으며, 이로 인해 승객 분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사과 드립니다.

▲ 당시 항공기는 탑승교로부터 10미터도 이동하지 않은 상태로, 항공기 안전에는 문제가 없었습니다.

 

2. 대한항공 임원들은 항공기 탑승 시 기내 서비스와 안전에 대한 점검의 의무가 있습니다.

 

▲ 사무장을 하기시킨 이유는 최고 서비스와 안전을 추구해야 할 사무장이 담당 부사장의 지적에도 불구하고 규정과 절차를 무시했다는 점, 매뉴얼조차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고 변명과 거짓으로 적당히 둘러댔다는 점을 들어 조 부사장이 사무장의 자질을 문제 삼았고, 기장이 하기 조치한 것입니다.

▲ 대한항공 전 임원들은 항공기 탑승 시 기내 서비스와 안전에 대한 점검 의무가 있습니다.

▲ 조현아 부사장은 기내 서비스와 기내식을 책임지고 있는 임원으로서 문제 제기 및 지적은 당연한 일입니다.

 

3. 철저한 교육을 통해 서비스 질을 높이겠습니다.

 

▲ 대한항공은 이번 일을 계기로 승무원 교육을 더욱 강화해 대 고객 서비스 및 안전제고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대한항공 본사 건물

 

도대체 이걸 사과문이라고 곧이 곧대로 받아들일 사람이 얼마나 될까요? 설령 사무장이 진짜로 매뉴얼조차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고 변명과 거짓으로 둘러댔다고 하더라도, 그건 업무 무능으로 비행기에서 강제 하기조차당할 위반 사항은 아니라고 봅니다.

 

대한항공 임원에게 점검의 의무와 문제 제기 및 지적이 당연한 책무라고 할지라도 비행기를 회항시키고 사무장을 강제 하기시킬 권리가 있다고는 생각 안 합니다. 그건 대한항공 회사의 일이지 수 백 명의 승객을 볼모로 제기될 안전의 문제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만약 대한항공 부사장이 아닌 일반 1등석 승객이 내가 누군데 어디 땅콩을 접시에도 담지도 않고 그대로 갖다 주느냐고, 사무장 불러와하며 난리를 부리다 사무장에게 규정에 대해 물었는데, 사무장이 대답을 잘 못하자 이런게 무슨 사무장이냐며 당장 내리라고 했을 때 내릴 사무장이 있었을까요?

 

대한항공 과연 꿈의 비행이 이루어지고 있나요?

 

대한항공측의 공식 사과문이 궁색한 변명에 불과한 이유는 이것입니다. 만약 해당 항공기가 대한항공 전용기였다면 아무 문제가 될 것이 없습니다.

 

그러나 조현아 부사장은 기내 서비스 총괄 책임자로서 점검의 의무를 수행했다기보다는 내가 누군데 내 앞에서 매뉴얼대로 했다느니 그런 소리를 늘어놓을 수 있냐며, 안전을 무시하고 사무장에서부터 기장, 나아가서 수백명의 승객들을 볼모로 움직이던 비행기를 되돌린 슈퍼 갑질에 불과했을 뿐입니다.

 

앞으로 대한항공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언제 어디서 또 무슨 매뉴얼을 문제삼아 비행기를 회황시키고 승무원을 하기시킬지 모르니, 그에 따른 시간적 손해와 안전에 대한 불안감을 떠안지 않으려면 조현아 부사장이 탑승하고 있는지를 꼭 확인하고 타는 게 좋을 것이라는 한 네티즌의 씁쓸한 냉소가 더욱 수긍되는 사건이었습니다.

 

 땅콩 회황 대한항공 조현아 부사장 

 

 대한항공 조현아 부사장과 강남 유명 성형외과 의사 남편

 

 대한항공 공식 사과문 궁색한 변명에 불과하다

 

 땅콩 회황 대한항공 조현아 부사장의 제대로 된 공식 사과를 요구합니다

 

대한항공 사과문 궁색한 변명에 불과하다 생각하시면

아래 하트를 눌러주세요

Comments 2
  • 김정선 2014.12.09 15:53 신고 참으로어이가없네요...자기보다이뻤던건가???갑답게..살아야되지않을까요...후에...공문을보내던가...변명은하지맙시다...누구는살면서실수합니다...땅콩이싫으면....말하시오....내땅콩묵기싫타고.... ㅋㅋ
  • 김정선 2014.12.09 15:53 신고 참으로어이가없네요...자기보다이뻤던건가???갑답게..살아야되지않을까요...후에...공문을보내던가...변명은하지맙시다...누구는살면서실수합니다...땅콩이싫으면....말하시오....내땅콩묵기싫타고.... ㅋㅋ
댓글쓰기 폼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21,672,297
Today
177
Yesterday
460